검색

도서출판참, 온라인교육 참코리안닷컴 통해 토픽(TOPIK) 한국어능력시험 준비

- 작게+ 크게

정기환 기자
기사입력 2020-07-08

▲ 사진= 참코리안닷컴 사이트 캡쳐     © 도서출판 참 제공


[투어타임즈=정기환 기자] 토픽코리아·도서출판 참의 온라인교육사이트 참코리안닷컴은 토픽(TOPIK) 한국어능력시험대비 과정을 제공한다. 지역적인 장벽을 없애기 위해 한국어를 배우는 외국인들의 꿈을 이룰 수 있도록 현재 있는 위치, 지역, 나라에 관계없이 언제 어디서나 한국어를 배울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모든 과정을 PC와 모바일로 수강할 수 있다.
 
도서출판 참은 한국어에 대한 관심 많은 외국인들을 위해 참 한국어학당(참코리안닷컴)을 운영 하면서 한국어 콘텐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한국어를 배우려는 외국인에게 한국 문화를 잘 전달하는 것이 목표다. 모국어로 기초 한국어 과정을 배울 수 있다. 초급, 중급, 고급 학습자를 위한 새롭게 바뀐 국립국제교육원 토픽TOPIK 한국어능력시험을 위한 가이드를 제공한다. 
 
토픽코리아·도서출판 참은 참코리안닷컴을 통해 전 세계 27개국에 온라인으로 한국어교육을 배울 수 있도록 자체 제작된 동영상을 5개 국어로 홍보하고 있다.“앞으로 한국어교사 양성을 확대해 한국어 글로벌 교육사업에 박차를 가할 것이다”,“한국어능력시험(토픽)을 통해 한국어를 세계에 보급하며 한국어교사를 양성하고 베트남, 중국 등 아시아 및 지구촌의 역사, 문화, 관광, 전통, 언어에 기반한 다양한 교육콘텐츠를 생산해 공유할 것이다”고 설명했다.
 
한국어능력시험 관련 도서는“패스 뉴토픽 쓰기”,“관용어와 속담으로 배우는 한국어”,“질의 응답으로 배우는 한국 전통문화의 이해”등이 있다. 한국어를 모국어로 하지 않는 재외동포·외국인의 한국어 학습방향 제시 및 한국어 보급 확대와 한국어 사용능력을 측정·평가하여 그 결과를 국내 대학 유학 및 취업 등에 활용하고자 하는 목적이 있다.
 
도서출판 참은 글로벌 다문화시대 융합과 교류를 위해 권역별 전문가와 협업하여 문화, 경제 서적(베트남 문화, 경제, 정치, 법 등)을 발간하고 있다. 외국어 학습 서적(중국어, 베트남어, 영어)을 발간하고 있으며 양질의 해외도서를 발굴 및 번역 발간하여 국내에 소개하고 있다.
 
또한, 관계사인 토픽코리아 베트남 법인은 베트남에 한국어교육 법인을 설립하여 현재까지 성공적으로 브이토픽(V-TOPIK) 한국어학원을 하노이에서 운영하고 있다. 현재 토픽코라아(TOPIK KOREA) 브이토픽은 2014년 베트남 하노이에 설립 이래로 고급 한국어 통번역과 토픽(TOPIK) 준비과정에서 하노이 1위라는 입지를 다지고 있다.
 
베트남 브이토픽(V-TOPIK)은 한국내 의뢰인의 통번역 서비스에 적합한 전문 인력을 매칭 및 주선해 주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통번역 전문대학교 교수에서부터 현장 경험이 풍부한 강사들로 구성된 브이토픽은 다년간 통번역 교육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한국과 베트남에서 직접 의뢰를 받아 다양한 분야에서 통번역 서비스를 제공한다.
 
도서출판 참은 한국토픽교육센터 토픽코리아의 관계사이며 참 한국어 1‧2, 외국어로서의 한국어교육의 이론과 실제, 토픽(TOPIK)시리즈 등 한국어 교재와 청소년상담사3급, 직업상담사2급, 임상심리사2급, 관광통역안내사 수험서, 한국어교원 필독서“나는 한국어 교사입니다”와 해외여행 필독서“고수의여행비법(항공편)”,‘리얼크루즈여행’등 각종 단행본을 발간하는 출판사이다.
 
이밖에 베스트셀러‘베트남 투자ㆍ창업자가 꼭 알아야 할 베트남 법’, '베트남 문화의 길을 걷다' ,“베트남 경제 리포트”,“포스트차이나 베트남”,“질의 응답으로 배우는 한국 전통문화의 이해”등 베트남의 모든것과 구석구석을 소개하는 전문 책을 펴낸 바 있다. 

▲ 사진= 발라드가수 구정현 소개 '참코리안닷컴'     © 도서출판 참 제공


한국토픽교육센터 토픽코리아는 미스코리아 출신 모델 장현옥과 발라드가수 구정현이 홍보대사이다. 또한, 한국에듀테크산업협회, 서울시상공회의소 동작구상공회 임원사이고 사단법인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 한국디지털컨버전스협회, 한국이러닝협회, 한국HRD기업협회 회원사이다.



<정기환 기자  jeong9200@sundog.kr>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투어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