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글래드 호텔, 그리츠 투고 박스 ‘쿠팡이츠’에 출시

- 이번엔 배달 맛집 글래드! 호텔 셰프 요리도 배달해 먹을까?

- 작게+ 크게

정기환 기자
기사입력 2020-10-15

▲ 사진= 글래드 호텔 그리츠 투고박스              © 글래드호텔앤리조트 제공


[투어타임즈=정기환 기자] 

- 호텔 셰프 요리를 집으로 배달해 먹을 수 있도록 글래드 여의도의 뷔페 레스토랑 ‘그리츠’의 투고(TO GO) 박스, 
배달 서비스 플랫폼 ‘쿠팡이츠’ 통해 출시
- 바질 파스타 샐러드, 스시 플레이트, 유린기, 닭&새우 강정, 크림새우 등 남녀노소 모두에게 인기 있는 메뉴들로 구성
- 쿠팡이츠를 시작으로 10월 중 ‘배달의 민족’ 앱에도 그리츠 투고 박스 메뉴 출시 예정
 
라이프스타일 큐레이터, 글래드 여의도에서는 호텔 셰프의 음식을 집으로 배달해 먹을 수 있도록 ‘그리츠 투고 박스’ 메뉴를 배달 서비스 플랫폼 ‘쿠팡이츠’를 통해 선보인다. 
 
글래드 여의도의 프리미엄 뷔페 레스토랑 ‘그리츠(Greets)’의 투고 박스는 신선한 새우와 토마토, 바질 퓨레를 곁들인 ‘바질 파스타 샐러드’, 광어와 연어, 고등어 등 다양한 초밥으로 구성된 ‘스시 플레이트’, 사천식으로 조리하여 매콤달콤한 맛을 즐길 수 있는 ‘닭&새우 강정’, 새콤달콤한 소스와 튀김의 조화를 느낄 수 있는 ‘유린기’, 바삭한 새우와 크림이 어우러진 ‘크림새우’,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오리지널 치킨 맛을 느낄 수 있는 ‘크리스피 치킨’ 등 양식, 일식, 중식 등 취향에 맞게 선택할 수 있도록 다양한 메뉴들로 구성되었다. 

그리츠 투고 박스는 배달 서비스 플랫폼 ‘쿠팡이츠’를 통해 이용 가능하며 10월 중 ‘배달의 민족’을 통해서도 이용 가능하다. 

▲ 사진= 글래드 여의도 그리츠 레스토랑          © 글래드호텔앤리조트 제공


글래드 호텔 마케팅 관계자는 “객실에서 이용하는 투고 박스를 시작으로 언택트 서비스의 트렌드에 맞게 이번에는 배달 서비스 플랫폼을 통해 호텔 셰프의 요리를 먹을 수 있도록 딜리버리 서비스를 시작하게 되었다.” 면서 “집, 사무실 등 원하는 곳에서 취향에 맞는 다양한 뷔페 메뉴를 편리하게 즐겨보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 대림의 호텔 브랜드 ‘글래드’ (GLAD by DAELIM)
Every GLAD Moment! 슬로건으로 최고의 가성비로 고객이 머무는 모든 시간과 공간이 기쁘고 만족스러운 호텔을 추구하는 라이프스타일 큐레이터 글래드 호텔은 글래드 여의도, 글래드 마포, 글래드 라이브 강남, 글래드 강남 코엑스센터, 메종 글래드 제주 등 전국에 약 2,500개의 객실을 갖춘 대림의 글로벌 디자인 호텔 브랜드다.

글래드 호텔은 라이프스타일 호텔의 선두주자로 꿀잠, 꿀맛, 꿀잼의 즐거운 경험을 선사하며 독창적이면서 효율적인 공간, 집에 머무르는 듯한 아늑한 객실 등 ‘실용성과 친근함’을 핵심 가치로 고객을 만나고 있다. 
 


<정기환 기자  jeong9200@sundog.kr>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투어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