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롯데호텔 서울 라세느, 프라이빗 고메로 돌아오다.

- 업계 최초 드라이브 스루에 이은 롯데호텔의 승부수

- 작게+ 크게

정기환 기자
기사입력 2020-09-16

▲ 사진= 롯데호텔 '라세느'     © 롯데호텔앤리조트 제공


[투어타임즈=정기환 기자] 

■ 발상의 전환으로 거리두기 2단계 대응, 식음업계 게임체인저 기대 
■ 이동할 필요없이 자리에서 주문하면 70여가지 메뉴가 눈앞에
 
코로나19 여파로 외식∙소비 트렌드가 급변함에 따라 도심 특급호텔들도 드라이브 스루(Drive-Thru), 룸 서비스 강화 등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롯데호텔 서울은 전통적 서비스를 뛰어넘은 발상의 전환으로 활로를 모색한다.

롯데호텔 서울의 라세느는 직원이 테이블에서 주문 받아 자리까지 직접 서빙하는 ‘프라이빗 고메(Private Gourmet)’ 서비스를 9월 18일부터 거리두기 2단계 해지 시 까지 선보인다.

진열된 음식을 고객이 픽업하는 기존 방식이 아닌 지정된 테이블 착석 후 담당 서버 안내에 따라 제공된 주문서에 원하는 메뉴를 선택하면, 딜리버리 직원이 섹션 키친에서 개인 식기에 담긴 음식을 테이블로 직접 가져다 준다.

주문서에는 라세느의 70여가지의 대표 인기 메뉴가 섹션 키친 별로 구분 및 정리되어 취향껏 메뉴를 쉽게 고를 수 있다.

추가 주문은 음식 수령 후 다음 주문 시 접수하면 무제한으로 이용 가능하다. 또한 좌석수를 절반 가까이 줄여 테이블간 간격을 확보하고 2인석 및 4인석으로 테이블을 배치하여 고객간 접촉을 최대한 줄였다.

상기 프로모션 동안 주중, 주말에 점심과 저녁 1부제로 운영되며 가격은 정가 대비 15%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자세한 운영 시간 및 가격은 롯데호텔 공식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롯데호텔 관계자는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맞추어 라세느를 찾는 고객분들이 더욱 편하고 안전하게 식사를 즐기실 수 있도록 새로운 서비스를 도입했다”며, “철저한 위생∙안전관리를 바탕으로 업계 혁신을 이루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기환 기자  jeong9200@sundog.kr>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디스커버리뉴스 DiscoveryNews. All rights reserved.